자유게시판
무제
icon 편백나무
icon 2013-09-26 20:44:32  |   icon 조회: 6344
첨부파일 : -
최인호 선생의 죽음을 접하고 머릿속을 스쳐 지나간다.

==================================

떠나보내고 우리는 운다.
그 사람이 잊혀져 갈 즈음에서야...

평생 아물 것 같지 얺은 상처처럼 ...
심장에 남아 있는 이별의 주인공들
어머니/그 사람/...
그 들이 보고싶다.
2013-09-26 20:44:32
121.66.62.11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