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 50명 넘어
상태바
사천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 50명 넘어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1.05.05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천, 진주, 함양, 남원 등 곳곳서 확진 사례
사천 전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도 300명 넘겨 
경남 사천에서 지역사회 n차 감염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 17일 오후 7시 기준 이날 하루동안 6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사진은 삼천포보건센터 선별진료소 모습.
5일 낮 12시 기준 경남도내 사천 유흥업소 관련 누적 확진자는 50명을 넘겼다. (사진=뉴스사천 DB)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사천 유흥업소 관련 코로나19 집단감염이 경남을 넘어 전북 등 타 시도로 확산되고 있다. 5일 낮 12시 기준 경남도내 사천 유흥업소 관련 누적 확진자는 50명을 넘겼다. 

5일 낮 12시 기준 사천시 전체 누적 확진자도 300명을 넘겼다. 지난 4월 24일 누적 200명을 넘긴 지 12일 만이다. 사천시에서는 지난해 4월 2일 첫 해외입국 확진자가 나왔으며, 4월 초만 하더라도 100명 대 초반을 유지했다. 하지만 사천 음식점 관련 영국 변이 바이러스, 사천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 폭증으로 확진자 수가 급격하게 증가했다. 

방역당국에 따르면, 경남 사천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 3명(사천 300~302번)이 추가됐다. 이들(경남 4084~4086번) 모두 기존 확진자의 접촉으로 감염됐으며, 사천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로 분류됐다.

또한 이날 오전에는 진주 확진자 1명(경남 4078번)과 함양 확진자 1명(경남 4081번)이 확진됐다. 이들 또한 역학조사 결과 사천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로 파악됐다. 

이 외에 경남도 방역당국은 전북 1939번 관련 확진자 1명(경남 3914번)과 그 접촉자 1명(경남 3977번), 전북 1947번 관련 확진자 2명(경남 3972번, 3976번)과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던 1명(경남 3973번) 등 총 5명을 사천 유흥업소 관련 확진자로 재분류했다. 이에 사천 유흥업소 관련 누적 확진자는 50명으로 늘었다. 

한편, 경남도와 전북도 방역당국은 심층 역학조사 결과 전북 1947번이 4월 19일까지 사천시의 한 유흥주점에서 일을 한 사실을 확인해, 최근 집단감염의 역학적 연관성을 확인했다. 최근 전북 남원에서는 인월면 소재 다방과 유흥업소 등에서 다수의 확진자가 나와, 사천지역 집단감염과 연관성을 조사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