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 기지로 보이스피싱 피해 막아
상태바
직원 기지로 보이스피싱 피해 막아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1.06.01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천축협, 고객 전화사기 피해 예방
사천축산농협(조합장 진삼성)에서 직원들의 발빠른 대처로 고객의 금융사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사천축산농협(조합장 진삼성)에서 직원들의 발빠른 대처로 고객의 금융사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사천축산농협(조합장 진삼성)에서 직원들의 발빠른 대처로 고객의 금융사기 피해를 막은 사례가 또 나왔다.  

사천축협 사천읍지점에 따르면, 최근 한 고객이 2000만 원을 인출하기 위해 지점을 방문했다. 이 고객은 사색이 된 얼굴로 창구 직원에게 예탁금 중도 해지를 요청했다. 직원들은 이상함을 느껴 고객을 설득했다. 당시 고객은 “아들이 납치되어 돈을 안주면 장기 적출한다”는 내용으로, 보이스피싱 조직의 협박 전화를 받던 중이었다. 직원들이 고객을 설득하고, 경찰서에 보이스피싱 신고를 하면서 2000만 원을 인출할 뻔한 고객은 돈을 지킬 수 있었다. 

사천축협은 지난해 삼천포동금지점, 사천읍지점에서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은 사례가 있으며, 올해도 용강지점 보이스 피싱을 방지해 경찰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 경찰은 이번에도 직원들의 기지로 고객의 피해를 막았다며 감사장을 전달했다.

진삼성 조합장은 “지역민과 상생하는 축협 직원으로서 고객에 대한 세심한 관심을 갖고 앞으로도 전화금융사기 등의 범죄 예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