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고속상륙정 시뮬레이터 개발
상태바
KAI, 고속상륙정 시뮬레이터 개발
  • 오선미 기자
  • 승인 2021.10.05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위사업청과 293억 원에 계약
해군이 운영 중인 고속상륙정 
해군이 운영 중인 고속상륙정 

[뉴스사천=오선미 기자] 한국항공우주산업㈜(이하 KAI)은 9월 29일 방위사업청과 ‘고속상륙정(LSF-II, Landing Ship FastI) 시뮬레이터 체계개발 사업’계약을 체결했다.

KAI는 모의조종실, 지원장비, 운영요원 교육 훈련 등이 포함된 시뮬레이터 1식을 2024년까지 납품한다. 계약금액은 293억5000만 원이다. 

고속상륙정은 독도함과 같은 대형수송함에 탑재돼 병력, 물자, 장비 수송 등 상륙작전과 연안 방어 임무를 수행하는 함정으로, 공기부양 방식에 따라 시속 70km 이상 고속항해가 가능한 해상 전력이다.

KAI는 이번 사업 참여를 위해 항공분야 시뮬레이션 기술을 접목한 함정용 운동역학 모델을 자체 개발해 특허를 출원했다.

KAI 관계자는 “해상 3D 이미지와 현실감 있는 모델 구현으로 실제와 같은 훈련 효과를 제공할 것”이며 “해군의 정예 승조원 양성과 훈련을 위한 최적의 시뮬레이터를 개발해 납품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