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선관위, 설 명절 전후 위법활동 단속 강화
상태바
사천선관위, 설 명절 전후 위법활동 단속 강화
  • 강무성 기자
  • 승인 2023.01.11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 관련 집중 감시 
사천선관위 전경.
사천선관위 전경.

[뉴스사천=강무성 기자] 사천시선거관리위원회가 제3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3.8.)를 앞두고, 설 명절 전후 위법행위 예방·단속 활동을 강화한다.

사천선관위는 입후보예정자 등이 자신의 지지기반 확대를 위하여 명절 인사 명목의 금품을 제공하거나 사전선거운동을 하는 등 과열될 우려가 있다고 보고, 집중 단속 방침을 밝혔다. 선관위는 ‘돈 선거’ 등 중대선거범죄에 관해서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하여 고발 등 강력히 대처키로 했다.

위탁선거법에서 금지하고 있는 주요 행위로는 ▲ 후보자가 되려는 사람이 자신의 친족이 아닌 선거인이나 그 가족에게 명절 인사명목으로 선물을 제공하는 행위 ▲ 관내 노인정 등에 인사 명목으로 과일 등 선물을 제공하는 행위, ▲ 선거운동기간이 아닌 때에 명절 인사를 명목으로 문자메시지, 인터넷 홈페이지, 전자우편을 계속적·반복적으로 게시·전송하거나 이를 이용하여 선거운동을 하는 행위 등이 있다.

선관위는 금품이나 음식물 등을 제공받은 사람에게는 최고 3000만 원의 범위에서 50배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또한 자수한 사람에게는 과태료를 적극 감면하고, 위법행위 신고자에게는 최고 5억 원(조합장선거의 경우 3억 원)의 포상금을 지급한다고 홍보했다.

선관위는 "설 연휴기간 중에도 선거법 위반행위 신고·접수 체제를 유지 한다"며, "선거법 위반행위를 발견하면 055-854-1390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