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 그루 나무가 이룬 큰 숲, 멋진 쉼터 오인숲
상태바
몇 그루 나무가 이룬 큰 숲, 멋진 쉼터 오인숲
  • 박남희 시민기자/숲 해설가
  • 승인 2021.12.22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재] 사천의 마을 숲 ⑧

코로나19로 새삼 깨닫는 것이 숲의 소중함이다. 특히나 마을 숲은 역사가 깊으면서도 늘 사람들 곁에 있어서 삶의 희로애락이 짙게 밴 곳이다. 숲 해설가와 함께 사천의 마을 숲과 그 속에 숨은 이야기를 찾아 나선다.    - 편집자-

오인숲은 정동면 예수리 사천강 옆에 있는 작은 숲이다. 규모는 아담하지만, 아름드리 큰 나무들이 장군처럼 우뚝 서 있다.
오인숲은 정동면 예수리 사천강 옆에 있는 작은 숲이다. 규모는 아담하지만, 아름드리 큰 나무들이 장군처럼 우뚝 서 있다.

[뉴스사천=박남희 시민기자/숲 해설가] 오인숲. 정동면 예수리 사천강 옆에 있는 작은 숲이다. 공원 같기도 하고 쉼터 같기도 하다. 규모는 아담하지만, 아름드리 큰 나무들이 장군처럼 우뚝 서 있다. 마을 입구가 완전히 열려 좋은 기운이 흘러내리는 것을 막기 위해 조성한 비보림(裨補林)에 가깝다. 예수마을 앞에 있으니 ‘예수숲’이라고 불러도 이상하지 않은데, 굳이 ‘오인숲’이라 부르는 이유는 무엇일까.

이를 두고는 크게 두 가지 설이 있다. 그중 하나는 ‘오인(五印)’에서 출발한다. 구한말에 일제의 침략 야욕이 나라에 뻗치자 사천, 진주, 고성, 곤양, 단성의 5개 관장이 모여 각자가 지니고 온 인장(관인)을 이 숲속 나뭇가지에 걸어 놓고 수령으로서의 당면 과제를 진지하게 의논한 곳이라 하여 훗날 오인숲이라 불린다는 이야기다.

또 다른 이야기의 출발은 ‘오인(吳人)’에 있다. 예수마을은 해주 오(吳)씨가 오래전에 집성촌을 이뤘던 곳으로, 그 무렵에 조성된 숲이라는 이야기다. 예로부터 특정 성씨를 가진 사람이 나무를 심거나 정자를 지을 경우, 마을 사람들은 그 나무나 정자에 성씨를 붙여 부르곤 했는데, 오인숲 역시 그와 같다는 설명이다.

둘 다 그럴듯하게 들리지만 이를 뒷받침할 분명한 자료가 있는 것 같지는 않다. 그래서인지 숲 안내판에는 이름의 유래를 둘 다 소개하고 있다. 다만 마을과 숲의 거리가 너무 멀다는 점에서, 옛날에는 오인숲의 규모가 지금보다 훨씬 컸을 가능성을 점쳐볼 수 있다. 일제 강점기에는 이곳을 군사시설로 이용한 바 있어, 이 무렵에 숲이 사라졌을 수 있다는 얘기다. 지금도 오인숲과 마을 사이에는 일본군이 남긴 비행기 격납고가 있다.

오인숲에는 팽나무, 느티나무, 말채나무가 있다. 각각의 개성을 간직한 우람한 나무들이 어우러져 깊고 짙은 그늘을 만든다.
오인숲에는 팽나무, 느티나무, 말채나무가 있다. 각각의 개성을 간직한 우람한 나무들이 어우러져 깊고 짙은 그늘을 만든다.

오인숲에는 팽나무와 느티나무, 말채나무가 있다. 팽나무는 소금기 머금고 거친 바람 맞서는 바닷가에서 잘 자란다. 그런 팽나무가 오인숲에서 자라는 이유를 기상목(氣象木)에서 찾을 수도 있겠다. 팽나무의 잎이 봄에 일제히 피거나 윗부분부터 싹이 트면 풍년이 들며, 그 반대일 때는 흉년이 든다는 이야기가 있다.

느티나무는 대표적인 정자목(亭子木)이라 어느 곳에 있어도 이상하지 않다.

말채나무는 나뭇가지가 가늘고 길며 잘 휘어져, 옛날에 말을 몰 때 채찍으로 사용하였다 하여 이름 붙여진 나무이다. 봄에 피는 하얀 꽃과 더불어 말채나무를 가장 쉽게 알아볼 수 있는 것은 바로 나무껍질이다. 진한 흑갈색으로 두툼하고 세로로 길게 패어 있는 말채나무의 껍질은 불에 탄 것처럼 거칠고 시커멓다. 오인숲의 말채나무도 낭창낭창한 가지를 아래로 늘어뜨리고 거친 껍질을 드러내며 우뚝 서 있다.

각각의 개성을 간직한 우람한 나무들이 어우러져 깊고 짙은 그늘을 만들기에, 오인숲은 절대로 작지 않아 보인다. 가까이에 사천강과 산책로, 항공우주테마공원이 있어서 오인숲과 그 주변은 주중, 주말 가리지 않고 사람들로 붐빈다. 사천의 명소인 셈이다.

 

 

※이 글은 사천시 녹지공원과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댓글을 블라인드처리 하시겠습니까?
블라인드 해제
댓글을 블라인드 해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